안녕하세요! 사람중심 취업사이트 '사람인'에 방문하신 것을 환영합니다.



PR Center


보도자료

home > 홍보센터 > 보도자료
공시정보
직장인 10명 중 9명, 여름철 마스크 착용 힘들어! 2020.07.21
- 75.4%, 사업장내 마스크 착용 강제

코로나19의 종식이 좀처럼 쉽지 않은 가운데여름이 되며 직장인 10명 중 9명 이상이 마스크 착용에 불편을 느끼는 것으로 나타났다밀폐된 공간에 여럿이 모여 있는 직장인의 업무 환경 특성상 마스크 착용이 필수이나자칫 더워지는 날씨로 개인 방역 지침이 느슨해지지 않을까 우려된다.

구인구직 매칭 플랫폼 사람인(www.saramin.co.kr, 
대표 김용환)이 직징인 1,208명을 대상으로 ‘여름철 마스크 착용에 따른 불편함을 조사한 결과대부분인 94.7% ‘힘들다고 밝혔다.

구체적으로 힘든 부분은 단연 ‘
숨쉬기 힘듦 78.1%(복수응답)로 가장 많았다이밖에 ‘피부에 트러블이 생김’(44.3%), ‘귀 부분이 아픔’(42.7%), ‘안면에 열을 느낌’(37.9%), ‘안면안경에 습기가 참’(34.4%), ‘마스크 구입 비용이 부담됨’(27.4%) 등이 있었다.

이런 불편함에도 불구하고, 79.8%
는 사무실 등 사업장에서 마스크 착용이 필요하다고 생각하고 있었다.

마스크 착용이 필요한 이유로는 ‘
감염이 확산되고 위험성이 커져서’(78.5%, 복수응답) 1위였다다음으로 ‘코로나19 조기 종식을 위해서’(48.8%), ‘대면 대화회의가 많아서’(22.8%), ‘고객을 직접 상대하는 직무여서’(17.2%), ‘위생에 특히 민감한 업종/직무여서’(10.6%) 등의 순이었다.

그렇다면, 
실제로 직장인들이 재직 중인 회사는 사무실 등 사업장에서 마스크를 착용하도록 하고 있을까
전체 응답자의 75.4% ‘사업장에서 마스크를 착용하도록 하고 있다고 답했다.

마스크는 ‘
항상 착용한다는 답변이 65.5%로 과반을 넘었다이외에 ‘회의실/식당 등 밀집된 공간에서 착용한다는 응답이 20.9%였으며, 13.6% ‘상대방과 이야기할 때 착용한다고 답했다.

이들이 재직 중인 회사 직원들 중 마스크를 항상 착용하는 사람의 비율은 평균 74.4%
로 집계됐다구체적으로는 ‘100%’(30.1%), ‘90%’(17.9%), ‘80%’(12.1%), ‘50%’(10.4%), ‘70%’(9.5%)의 순이었다.

그러나 여름이 본격적으로 시작되고 기온이 오르면서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는 비율이 늘어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마스크 착용 비율 변화에 대한 질문에는 미 착용자가 ‘늘었다는 응답이 28.9%, ‘줄었다’(7.8%)는 답변의 4배 가량 됐다. 63.3% ‘비슷하다고 답했으나앞으로 본격적인 무더위가 시작되면 마스크 미 착용자가 더 늘어날 가능성도 있다.

실제로 마스크 착용의 권고 수준은 ‘
강제하나 별도의 불이익 없음’(54.9%), ‘권고 수준’(35%), ‘미 착용시 인사 불이익 등 제재를 가함’(10.1%) 순으로강력하게 강제하는 비율은 적었다.

한편, 
전체 응답자들의 절반 이상(55.9%)은 사업장에서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는 직원에 대해 ‘타인에 대한 배려가 없는 것 같다고 밝혔다. 34.9% ‘착용 여부는 개인의 자유라 상관 없다고 답했으며, 9.3% ‘매우 불쾌하다고 응답했다.
이전글 언택트 영향으로 상반기 채용 IT-서비스업 ‘희비’ 엇갈려 2020.07.20
다음글 사람인, 하반기 공기업 취업 성공 전략 2020.07.22
목록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