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사람중심 취업사이트 '사람인'에 방문하신 것을 환영합니다.



PR Center


보도자료

home > 홍보센터 > 보도자료
공시정보
대졸 신입 채용 3년 연속 감소! 2019.09.02
대졸 신입 채용이 3년 연속 감소세를 보이고 있어 하반기 취업을 준비하는 구직자들의 부담은 더욱 커질 전망이다.

구인구직 매칭플랫폼 사람인(www.saramin.co.kr, 
대표 김용환)이 기업 718개사를 대상으로 하반기 신입 채용 계획에 대해 조사한 결과, 51.1% 채용계획이 있다고 응답했으며, 48.9% 채용 계획이 없거나 미수립이라고 밝혔다.

지난해 하반기 62.7%
 채용계획이 있다고 응답했던 것과 비교하면 11.6%p 감소한 수치이며, 2017년 하반기(64.3%)보다는 13.2%p 감소해 3년 연속 감소세를 보였다.

특히, 
신입 구직자들이 취업 선호도가 높은 대기업의 경우, 채용 계획이 있는 기업은 41.5%에 그쳐 10곳 중 4곳뿐인 것으로 조사됐다.
중소기업은 57.1%가 채용계획을 수립한 것으로 나타났다.

업종별로는 ‘
정보통신/IT’(63.5%), ‘서비스’(59.4%), ‘식음료/외식’(57.1%) 등이 신입사원을 채용한다고 답한 비율이 높은 반면, 최근 업종 경기가 부진한 건설’(40%) ‘자동차’(43.8%) ‘조선/중공업’(44.4%) ‘제조’(45.5%) 등은 상대적으로 채용하는 기업이 적었다.

채용을 가장 많이 진행하는 업종은 ‘IT/
정보통신이었다. 미래 먹거리로 꼽히며 최근 정부의 지원과 관심이 가장 큰 분야인 만큼 채용에 대한 수요도 높은 것.

다음으로는 ‘
서비스 식음료/외식이 각각 59.4%, 57.1%로 바로 뒤를 이었다.
반면, 최근 업종 경기가 부진한 건설’(40%), ‘자동차’(43.8%), ‘조선/중공업’(44.4%), ‘제조’(45.5%) 등은 상대적으로 채용을 진행하는 비율이 낮았다.

채용 규모는 ‘
지난해와 비슷한 규모라는 기업이 56.9%로 가장 많았으며, ‘지난해보다 감소했다 30.2%, ‘지난해보다 확대했다는 기업이 12.8%로 집계돼 전반적으로 채용 규모 역시 줄어드는 추세를 보였다.

특히, ‘
지난해보다 감소했다는 응답의 경우 대기업은 17.4%인데 반해 중소기업은 38.1%로 중소기업의 축소폭이 더 큰 것으로 나타났다.

그렇다면, 
본격적인 하반기 채용 시기는 언제일까.
채용 시기는 기업 형태별로도 다소 차이가 있었다.

중소기업은 수시채용 비중이 38.5%
로 가장 많은 반면, 대기업은 여전히 ‘9’(30.4%) ‘10’(17.4%)에 집중되는 경향을 보였다. 다만, 대기업도 최근 수시 채용을 도입하는 곳이 늘어남에 따라 10곳 중 2(21.7%)은 수시 채용을 진행한다고 응답했다.

한편, 
이번 하반기 신입 채용을 하지 않는 이유로는 경력으로만 채용해서 29.2%(복수응답) 1위를 차지했다. 이어 현재 인력으로도 충분해서’(26.2%)가 바로 뒤를 이었으며, 이외에 인건비가 부담돼서’(16%), ‘상반기에 채용을 진행해서’(15.7%), 업황이 좋지 않아서’(12.2%) 등을 꼽았다.
이전글 구직자 2명 중 1명, 연고 없는 곳이라도 취업할래! 2019.08.29
다음글 직장인 근무 만족도 51점, ‘낮은 연봉’ 불만 2019.09.03
목록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