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사람중심 취업사이트 '사람인'에 방문하신 것을 환영합니다.



PR Center


보도자료

home > 홍보센터 > 보도자료
공시정보
넌 휴가 가니? 난 이직 준비한다! 2019.07.04

직장인들에게 오아시스 같은 여름휴가 시즌이 코 앞으로 다가왔다. ‘휴가철이라 하면 여행이 먼저 떠오르지만간만의 여유로운 시간을 활용해 이직을 준비하는 이들도 많다실제로 사람인이 직장인 955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휴가기간 중 이직을 준비할 계획이라고 답한 직장인이 절반에 가까운 45.3%나 됐다.

휴가철은 일년 중 가장 길게, 
사유를 밝힐 필요 없이 쉴 수 있어 직장인들에게 이직의 골든타임으로 불리기도 한다골든타임을 잘 살리는 휴가철 이직 전략을 구인구직 매칭 플랫폼 사람인(www.saramin.co.kr, 대표 김용환)이 정리했다.

■ 휴가철에 뜨는 경력직 공고, 
수시로 챙겨보고 지원하자
본격적인 휴가가 시작되는 7월부터 8월은 경력직 공고가 활발하게 올라오는 때이기도 하다상반기 인사 평가가 끝나는 시기로 평가 결과에 따라 이직을 결심하는 직장인들이 많이 생기는 한편평소 여유가 없는 직장인들이 부담 없이 이직을 시도할 수 있다는 것을 기업들도 알고 있기 때문이다따라서 평소 막연하게 이직을 생각하고 있었다면 지금부터 수시로 경력직 공고를 찾아보자.

이 때, ‘
사람인 추천’ 서비스를 활용하면 공고를 찾는 데 드는 수고를 덜 수 있다‘사람인 추천은 개인 회원의 속성과 조회한 공고사이트 활동 정보 등을 분석해 관심 가질만한 공고를 먼저 보여주므로 편리하다이외에도 본인의 이력서를 인사담당자들이 열람할 수 있도록 공개해 구인사쪽에서 먼저 연락이 가도록 하는 것도 좋은 전략이다.

■ 여유롭고 차분한 마음으로 이력서와 자소서 업데이트
이력서 한 번 보내주세요.” 경력직 입사 제안을 받는 직장인들이 가장 많이 듣는 이야기임에도의외로 많은 이들이 본인의 이력서와 자소서포트폴리오를 업데이트하지 않는 경우가 많다언제 어디서 포지션 제안을 받을 지 모르는 직장인에게 최신 버전 서류는 이직의 기본이다.일상에 치여 서류를 가다듬을 여유조차 없었다면 휴가철을 이용해보자실제로 사람인 조사 결과에서도 직장인들이 이직을 위해 휴가 때 준비하는 것으로 '이력서 작성'(58.4%, 복수응답) 1위로 꼽은 바 있다.

누구의 방해도 없이 차분한 마음으로 그간의 업무로 확보한 정량, 
정성적 성과를 정리해 언제든 이력서를 보낼 수 있는 수준으로 준비하는 것을 목표로 삼자상장이나 자격증 사본시험 성적표졸업증명서 등 자격요건이나 경력을 증명할 서류를 미리 떼는 것도 휴가 시즌을 잘 활용하는 팁이다복귀 후 제출하게 되면 업무에 치여 급할 때 미처 챙기지 못하고 빠뜨리는 경우도 심심찮게 일어나므로여유가 있을 때 미리 챙겨 놓으면 좋다.

■ 업계 인맥 관리와 정보 탐색의 시간으로도 활용
성공적인 경력직 이직을 위해서는 특히 인적 네트워크를 활용한 면밀한 정보 탐색이 매우 중요하다는 것은 널리 알려진 사실이다. 이직을 목표로 하는 회사의 문화나 이직하고자 하는 부서의 분위기함께 일할 동료들의 면면연봉 수준 등은 내부 직원이나 업계에 정통한 사람이 아니면 잘 알기 어려운 것들이기 때문이다.

그러나 바쁜 일상에 인맥을 관리하고, 
직접 만나 이야기를 나누기는 더욱 힘들다그렇다면 휴가 시즌을 이용해보면 어떨까꼭 거창한 저녁 자리가 아니라도 점심이나 출퇴근 전후 자투리 시간 등에 지인의 근무지를 찾아보자이메일이나 메신저전화통화보다 훨씬 깊은 이야기를 나누고입사 제의나 좋은 자리를 소개 받는 등 생각지도 못한 소득을 얻을 수 있다.

한편, 
지원하고자 하는 회사의 연봉에 대해서는 사람인의 연봉정보 서비스를 활용해도 좋다방대한 데이터를 머신러닝으로 분석현 상황에서 입사 시 받을 수 있는 연봉을 알려준다기업별 연봉순위와 각 기업의 평균/최저/최고 연봉연령/직무별 연봉도 함께 확인 가능하다.


이전글 하반기 공공기관 채용문 열렸다! 승부처는 ‘9월’ 2019.07.03
다음글 “성인남녀 5명 중 2명, 창업하고 싶다!” 2019.07.05
목록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