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사람중심 취업사이트 '사람인'에 방문하신 것을 환영합니다.



PR Center


보도자료

home > 홍보센터 > 보도자료
공시정보
“구직자 취업 희망 직종 1위는?” 2019.01.29
취업을 희망하는 구직자들이 가장 많이 몰린 직종은 무엇일까?

구인구직 매칭 플랫폼 사람인
(www.saramin.co.kr 대표 김용환)이 2018년 자사에 등록된 이력서 2,369,755건를 분석해 구직자들의 움직임과 현황을 분석했다.

2018
년 구직자들이 취업을 희망한 직종 1위는 경영∙사무’(23.6%)였다. 2017년에 이어 2년 연속 (22.3%) 1위를 차지했으며비율도 1.3%p 더 높아졌다.

계속해서 
생산∙제조’(18.7%), ‘유통·무역’(10.8%), ‘영업·고객상담’(8.7%), ‘IT/인터넷’(7.1%), ‘서비스’(6.9%) 등의 순이었다.

전년 대비 
생산∙제조과 유통∙무역’ 직종의 입사희망 비율은 0.5%p 소폭 감소 했다. ‘영업∙고객상담’(-0.4%p), ‘건설’(-0.2%p) 분야도 입사 희망이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최근의 산업구조 변화와 업황 특성이 구직자들의 입사지원에도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

구직자의 성별에 따라 희망 직종에도 차이가 있었다
.
남성 구직자는 ‘생산∙제조’(26.2%)를 첫 번째로 꼽았다이어 ‘경영·사무’(15.9%), ‘유통·무역’(12.5%) 등의 순이었다여성 구직자의 경우 ‘경영∙사무’(31%)가 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다음으로 ‘유통∙무역’(9%), ‘서비스’(8.6%) 등으로 이어졌다.

지난해 구직자 전체 희망연봉 평균은 3,310만원으로 기본 3천만원 이상을 바라는 것으로 파악됐다직종별로 희망연봉은 달랐는데평균 희망연봉이 가장 높은 직종은 전문직으로 3,686만원이었다. ‘건설’ 직종이 3,679만원, ‘생산∙제조가 3,460만원으로 뒤를 이었다평균적으로 연봉이 높은 것으로 알려진 기업이나 직업군이 많은 직종이기 때문에 평균 희망연봉도 상위권인 것으로 분석된다계속해서 영업·고객상담’(3,445만원), ‘유통·무역’(3,417만원), ‘경영·사무’(3,180만원등의 직종이 평균 희망연봉이 높은 편에 속했다.

한편, 2017년과 비교해 경력직 이력서 비율은 2018년에 1.4%p 늘어났고(69.7%71.1%), 신입 이력서의 비율은 1.4%p 감소해(30.3%28.9%) 취업시장에서 경력직의 비중이 점차 커지고 있음을 보여줬다
.
이전글 “밀레니얼 신입사원, ‘자기중심적’이고 ‘워라밸 중시’!” 2019.01.28
다음글 “중소기업 10곳 중 7곳, 구인난 여전해!” 2019.01.30
목록


페이지 맨 위로 이동